cheolguso logo

Javascript #3 가비지 콜렉션

Explanation

글을 시작하기에 앞서, 이 글은 아주 간단하고 가볍게 가비지 콜렉션에 대해 정리한 글 입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아래의 참고 링크를 확인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참고링크

1. developer.mozilla.org
2. theeye.pe.kr

1. 가비지 콜렉션

자바스크립트를 포함한 여러 고급 언어들은 개발자가 직접 메모리를 할당해주거나 해제하지 않고 언어의 인터프리터가 그 역할을 대신 해주며, 변수에 값을 담거나 함수나 메소드를 통해서 메모리가 할당되고 사용됩니다. 그리고 할당된 메모리 영역 중에서 필요없게 된 영역을 해제해주는 기능을 하는데 이 부분을 가비지 콜렉션이라고 합니다.

2. 참조-세기(Reference-counting) 알고리즘

가장 무난한 알고리즘 방식이라고 하며, 인터넷 익스플로러 6, 7 에서 수행된다고 하는 것으로 보아 조금 이전 세대의 가비지 콜렉션 알고리즘으로 생각됩니다. 간단하게 mozilla.org에서 설명한 글을 옮기면 ‘어떤 다른 오브젝트도 참조하지 않는 오브젝트’ 라고 정의합니다.

하지만 아래와 같이 두개의 오브젝트가 서로를 참조하면, 두 오브젝트는 필요없게 되었지만 가비지 콜렉션을 수행하지 않습니다.

4. 표시하고-쓸기(Mark-and-sweep) 알고리즘

최신의 브라우저들은 표시하고-쓸기 알고리즘을 사용하고 있다고 합니다, 역시 간단하게 mozilla.org에서 설명한 글을 옮기면 ‘닿을 수 없는 오브젝트’ 라고 정의합니다. (이후 다양한 엔진에서 개선된 알고리즘이 적용되고 있지만 여전히 필요하지 않은 오브젝트를 ‘닿을 수 없는 오브젝트’라고 정의한다고 합니다.)
전역 변수들을 시작으로 그들이 참조하는 오브젝트들을 따라가 마크를 남기고 그렇게 닿을 수 없게 된 오브젝트들은 가비지 콜렉션이 수행되어 메모리 영역에서 해제됩니다.

위 이야기 처럼 전역의 변수 a가 참조하는 오브젝트들을 따라가다보면 더 이상 { d: ‘d’ } 라는 오브젝트에 닿을 수 없기에 가비지 콜렉션에 의해 메모리 영역이 해제됩니다.

위 예제 코드는 참조-세기(Reference-counting) 알고리즘으로도 가비지 콜렉션이 수행되겠지만, 코드만으로 최대한 간단히 1차원적으로 작성하려다보니.. 좀 이상한 코드가 되었습니다..

Leave a Reply